Blog

 오랜만에 영화를... 아니 몇 주만이군요. 아무튼 영화를 보러갔습니다. 가서 티켓을 끊는데, 주는게 엉? 이게 뭐지? 그러면서 약간 사람을 당황하게 하는 영수증을 하나 던져 주는겁니다. 전에 다른 블로그에서 요즘은 영화 티켓을 예전과 같은 것이 아닌 일반 영수증처럼 생긴것을 준다고 하긴 했지만, 처음으로 이런걸 받아보니 당황스럽더군요.

 원래 아래와 같은 티켓을 줬다죠. 이런게 소장하기도 좋고, 영화 본 티를 내기도 참 좋죠. 집에 여태까지 본 영화 티켓을 다 모아두었습니다. 다이어리를 쓰기 시작한 때부터는 다이어리에다가 붙여 놓기도 했고, 그 전에꺼는 그냥 모아만 놓았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원래 이런 티켓을 받았다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오늘 받은 녀석입니다. 이녀석을 받아본 순간 이건 일반 가게에서 주는 영수증하고 같은게 아니겠습니다. 친구들하고 같이 영화를 보면 티켓을 나눠서 가질 수도 없고 그냥 한명에게 몰아줘야 하는 경우가 생기게 되네요. 어차피 오늘 영화는 제가 돈을 내서 영화 영수증은 제가 가지게 되었지만, 저처럼 이런걸 소장을 하고자 하는 사람에게는 이런게 별로 좋지는 않네요.

 단순히 여러사람에게 줘야하는 티켓이 줄어서 종이 낭비가 줄어든다고는 한다지만, 이걸 소장을 원하는 사람에게는 굳이 좋은 소식만은 아닌듯 합니다. 그리고 또한 이런 영수증들이 일정 시간이 지나면 잉크가 날아갔는지 몰라도 아무것도 안 보이더군요. 그러면 도무지 뭘 샀는지 알수가 없네요. 저 같은 경우에는 돈을 조금이라도 더 주더라도 위에 있는 티켓을 받고 싶었는데 말이죠. 그냥 아무런 말도 없이 이걸 주니;;;;;

 아무튼 영화는 재미있게 봤지만, 티켓이 바뀐게 웬지 아쉽습니다. 여러명이 같이 본다면 티켓을 많이 발행을 안 해도 되서 절약이긴 한거 같은데, 웬지 모르게 전 그래요;

 영화 관련 내용은 나중에 올리도록 할께요~~





















'잡담 > TV&Movie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크나이트  (2) 2008.07.24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2) 2008.07.20
영화 티켓이.........  (6) 2008.07.20
적벽대전:거대한 전쟁의 시작  (2) 2008.07.04
공공의 적 1-1 : 강철중  (8) 2008.06.24
무한도전 2008년 달력  (4) 2007.12.15

Comment +6

  • 재밌게 보셨세여? ㅋ 놈놈놈 재밋을거 같은데 ㅋ

  • 인터넷으로 예매할 때 아마 티켓을 받을건지 아닐건지 선택하는 게 있을거에요.
    현장에서 사면 저걸 주더군요..CGV 전 부산가서 궁푸팬더 볼 때 저 영수증줘서 좀 황당;;
    저도 티켓이 좀 좋은데 말이죠 낭만이 있는데;;

    • 아.. 위에 쿵푸팬더꺼는 발권기를 이용한거랍니다;
      아마도 매표소에 가면 저렇게 영수증으로 주는게 아닐지 생각됩니다.

  • 헛.. 영수증으로 나오네요.
    하지만 저는 바로 버리는 스타일이라서..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