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지난 여행에서 영덕 갔다가 좀 쉬었다가 인제 갔다가 지난주에는 부산으로 또 놀러를 갔습니다 ㅡ.ㅡ; 방학내내 놀러만 다니고 있네요; 하지만 여행 다닌 사람들이 전부 다 다르다는게; 이번 부산 여행은 사촌과 함께 갔었습니다.
 
 부산에 있는 송정 해수욕장으로 놀러를 갔었습니다. 해수욕장에 가서 무지 재미있게 또 놀았고; 이제 뭘 해 먹고 놀려니 밤에 비가 쓰윽 내리더군요; 민박집에서 자긴 잤는데, 옆방에서 아침 8시까지 재미있게 놀아주시는 덕택에 소음으로 인해서 잠을 못 자버렸습니다; 자기는 약간만 자고요; 다른데 돌아다닌게 없어서;;;

 부산에서 놀고 대구로 올라와서 뭐 할려니 피곤해서 그냥 잠만 자버렸죠; 다음날 사촌이 서울로 올라간다고 하길래 데려다주러 갔다가 저걸 질려버렸습니다; 킁.... 차라리 부산 갈때 질렀으면 기차비는 안 들었을텐데 말이죠; 서울만 왔다갔다가 해도 충분히 본전은 가능한지라 그냥 질렀습니다; 주말에 대구-서울이 3만원하더군요.
 참고로 내일로는 무궁화, 새마을, 통근열차를 일주일간 무제한으로 탑승을 할 수 있는 티켓입니다. 이거 연령제한이 있어요~ 나이 어린 학생이나 아저씨, 아줌마들은 못 써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울로 와서 어디 갈까 하다가 남이섬으로 갔습니다. 섬을 무척 이쁘게나 꾸몄더군요. 이때 제 핸드폰은 배터리가 없다고 마구 땡깡을 부려주시는 관계로 사진은 못 찍었습니다; 디카보다 화질이 좋은 폰카라;;(디카가 좋은게 아니라서요;)

 무지개가 떠 있었는데, 그걸 찍을려니 정말 배터리가 없다고 못 찍어주겠다고 핸드폰이 파업을 하는바람에.... 좋은 걸 못 찍었습니다. 위에 사진을 찍을때는 그나마 찍혔는데; 킁.... 남이섬에서 나와서 버스타고 역으로 갈려니 시내버스가 끊겼더군요. 그것도 8시쯤이었는데, 킁..... 결국에는 택시를 타고 역으로 가서 다시 서울로 가긴 갔습니다. 뭐, 서울에서는 별로 한것도 없고 탱자탱자 돌아다니다가 다시 대구로 오는데,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수원에서 대전까지는 기차 구석에 짱박혀서 있다가 자리가 나는게 보이자마자 바로 앉아버렸다죠.
신고

Comment +4

  • 남이섬..멋진 곳이죠
    전 여름하고 가을 가봤는뎅.. 봄,겨울도 함 도전해보려구요~~
    근데,저 내일로티켓은 참 좋은데요!!

    • 겨울에 웬지 이쁠거 같더군요.
      한번 기회가 되면 가보고 싶어요;

      내일로는 만 18세부터 만 24세까지 여름 방학 기간동안 파는 거랍니다.
      나이 많으신 분들께서는 절대 못 끊는거죠; 아무튼 저는 내년까지... 아니... 내후년까지 가능하네요;
      생일이 늦은게 이럴땐 좋네요;

  • 저도 송정해수욕장 좋아하는데..으흑 가고싶다.
    올 여름은 정말 휴가도 없네요.

 8월초부터 시작해서 여기저기 놀러를 다녀왔습니다. 먼저 첫째주에는 대학교 친구들과 함께 영덕으로 팬션 잡고 놀러를 갔습니다. 해수욕장가서 무지 재미있게 놀고 그랬습니다; 뭐, 새벽까지 이래저래 놀다가 잤죠; 그 다음날에는 집으로 가는길에 내연산에 들러서 놀다가 갔습니다. 힘들어서 물놀이는 안하고, 등산을 했습니다. 쪼리를 신고 하는거라 무지 발이 힘들더군요;
 
 그 다음주에는 강원도 인제로 번지점프와 레프팅을 하러 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구에서 가는지라 상당히 멀더군요. 그래도 생각보다 빨리 도착을 했더군요; 도착하고 인제에 있는 번지점프장으로 이동을 했습니다. 보통 방송에서 나오는 번지점프대와 다르더군요. 저게 63미터나 한다고 하더군요. 제가 시력이 좋지 않은지라 안경을 벗으면 안 보일꺼라는 말도 안 되는 기대감으로 한번 도전을 해 봤는데, 흐릿하게라도 보이더군요; 살짝 무서웠습니다. 사실 쪼리를 신고 간지라 벗고 뛰어야 했는데, 발이 너무 뜨거워서 빨리 뛰어 내리고 싶어서 아무 생각 없이 뛰어 내렸다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번지 점프를 하고 나니까 밑에 사진처럼 인증서를 주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으로 래프팅을 하러 1박 2일에서 래프팅을 했던, 내린천에서 했습니다. 전에 비가 와서 물이 적당히 많아서 나름 탈만 했습니다. 물에는 한번정도 빠져주고, 재미있게 타고 내려왔습니다만, 생각보다는 짧은듯한 이 안타까운 느낌 덕택에, 한번 더 타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래프팅을 끝내고 인제에 있는 박물관에 구경을 갔습니다. 박물관이라기보다는 그냥 전통문화 체험정도? 라고 해도 될듯 하더군요. 이것저것 만져볼수도 있고 괜찮더군요.


 버스안에서 심심함을 못 이기고 한번 폰카로 찍어본것들입니다. 나름 잘나왔다고 생각을 하고 있는 중이랍니다; 제 폰카의 성능이 이렇게 좋을줄 몰랐네요;

신고

Comment +8

 친구들하고 영덕으로 놀러를 갔다 왔습니다. 사진은 무지 좋은 디카를 친구들이 가지고 있어서 그걸로 찍은지라 아직 없어요; 이럴때 디카가 정말 필요 하더군요. 아무튼 첫날에는 흐리고 비가 오락가락 해서 나름 놀기는 편했습니다. 바다에 들어가니 오히려 추워서 ㅎㄷㄷ.... 둘째날(어제)는 강구항에 가봤다가 올때 내연산에 있는 폭포 구경이나;;; 쪼리를 신고 산을 올라간지라 좀 발이 아프더군요; 역시나 산에는 운동화를 신고 가야하는건데 ㅡ.ㅡ; 놀러간다고 그냥 쪼리만 신고 간지라; 한 2km쯤에 있는 연산 폭포까지 올라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media.daum.net/culture/leisure/view.html?cateid=1025&newsid=20080731100310747&cp=ohmynews


 어제 도착을 일찍해서 쉬고는 있는데, 무지 피곤하더군요. 오랜만.. 아니 대학교 친구들이라 거의 매일 보던 친구들이지만 무지 재미있게 놀았었습니다; 또 다음주에는 강원도로 래프팅이랑 번지점프를 하러 간답니다;
신고

Comment +6

이 글은 다음 검색 이벤트로 인해 작성된 게시물입니다.

올 여름에 친구들과 함께 문경에 있는 펜션으로 놀러를 갈 예정이어서 그 쪽에 있는 펜션을 한번 찾아볼려고 다음 검색을 활용해 봤습니다. 검색어는 "문경 펜션"으로 한번 해서 검색을 해 봤습니다. 이거 하기 전에 "펜션"도 해 보고, "경상도 펜션" 도 해봤었습니다. 결과가 전국에 있는 펜션들 위주로 하다보니 제가 원하는 결과가 잘 나오지 않아서 지역을 한정지어서 해 주었더니 문경에 있는 펜션들이 나오고 지도에까지 나와서 쉽게 찾아갈 수 있더군요. 다음내에만 있는 정보가 아닌 여러곳에 있는 것들에 대한 검색 결과가 나와서 좋더군요. 이미 다녀온 사람들의 의견을 쉽게 볼 수가 있어서 제가 가려고한 펜션이 좋은지 쉽게 확인을 할 수가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지도에서는 3군데가 나오더군요. 야영장 하나와 펜션 두군데가 나오더군요. 이중에서 하나를 선택해서 보도록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펜션의 위치가 나오고 이미 다녀간 사람들이 남긴 의견들이 나오더군요. 그리고 가장 좋은건 해당 펜션으로 가는 가장 빠른길을 검색을 할 수 있다는 것이지요. 다른 곳에서 찾으면 그냥 위치만 나오고 어떻게 찾아갈지는 알아서 또 찾아 봐야 하는데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희 집에서 찾아가도록 하고 한번 검색을 하였습니다. 2시간 25분가량 걸린다고 하네요. 예상 택시비용도 나오는데, 이건 아무튼 택시를 탈만하지도 않은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 검색으로만 해도 방학때 친구들과 펜션 여행 계획을 쉽게 잡을 수 있을거 같아서 좋습니다만 네이버의 경우 펜션들을 예약할 수 있는 서비스도 있더군요. 이러한 부분들을 보완을 해 나간다면 더욱 좋을것 같습니다. (미션1을 수행하는 도중에 다른데는 어떤가 한번 볼려고 한번 검색을 해 봤었습니다.)

신고

Comment +1

MT를 다녀왔습니다~~~
대천으로 놀러를 갔었습니다.
조장이라고 열심히 분위기를 ㅡ.ㅡ;;
그닥 ㅡ.ㅡ;;;;;
안 그랬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가 저희가 묵었던 리조트~~~~

나름 재미있게 놀았습니다.
해변가에서 뛰어 놀고.....
하나 엽기사진이 하나 찍혀서 그걸 막아야 하는데.....
찍은 친구 녀석 하나는 찾아서 입을 대충 막았는데...
과연 몇 명이 더 찍었을런지가...
걱정이랍니다....
옆에 여자 후배도 같이 있는거라;;;;;

해변에서 놀다가 빠뜨리더군요 ㅡ.ㅡ;;;
저도 역시나 다른 사람들을 풍덩... 시켜주고 그랬습니다.
물론 바다에도 빠져버렸고요.
아직은 춥더군요. 잠깐 들어가있는데, 발이 무척 시려워서... ㄷㄷㄷㄷㄷ

리조트까지는 맨발로 와버렸습니다.
운동화는 벗고서 물로 들어갔기에;;
그래서 운동화는 안 젖어서 그냥 맨발로 갔습니다;;;;;

밤에는 노는데 다른 층에서 항의가 들어와서 조용히;;;;
그대로 새벽 5시까지는 ㅡ.ㅡ;;; 있엇습니다.
그닥 시끄럽게는 못하고;;;;;
이래저래 서먹서먹했던 사람들도 많이 친해져버렸습니다;;;;;

MT 휴유증으로 온몸이 피곤합니다.
아직 레포트 할께 남았는데, 흑흑흑......
언제 다 할런지.....

이건 유람선 타면서 찍어놓은 겁니다~~~
사진 찍을때 드는 생각인데, 디카가 필요하다고 느껴져요~~~~
그래도 캔유가 카메라 성능은 괜찮다고 느끼면서;;;;;
신고

Comment +4

1박 2일로 스키장에 갔다왔습니다.
친구가 가입한 동호회에서 스키장을 간다길래 같이 갔죠. 그렇게 돈은 많이 안 나가더군요.
뭐, 나름 재미있게 놀다가 왔습니다만.. 온몸이 쑤시군요;;;;
이게 도대체 얼마나 가야 해결이 될지가 난감하네요.

스키장은 용평스키장으로 갔답니다.
뭐, 가는길에 눈이 안 보여서 겨울이 맞나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허나 둘째날(어제) 엄청나게 눈이 내리더군요~~~~
대구에는 눈이 아니라 비가 왔다더군요;;;;
스노우보드를 타니 나름 재미있더군요~~~~
모자를 안 썼더니 머리카락은 살짝 얼어주고요;;;; ㄷㄷㄷㄷㄷㄷ

이로 인해서 둘째날에 끊어놓은 주간 리프트권은 오전만 타고 대구로 와 버렸습니다;
아흑~~~~ 돈 아까워~~~~ 이 생각 뿐이네요;;;;

나름 재미있었습니다.

제가 묶었던 숙소랍니다.

스키장이랍니다. 하흑~~~~ 눈을 보니 기분이 좋네요~~~
역시나 대구에서는 눈을 못 봐서;;;;;;

스키장에서 여러컷..... 친구들과 함께 찍었거나 친구들을 찍은거랍니다~~~
사진이 큰건 제 핸드폰으로 찍은거고.... 좀 작은건 친구가 찍어서 싸이월드에 올린거랍니다.
(싸이는 사진을 제 멋대로 줄여서 싫어요~~~~ 원본 달라기도 귀찮고;;;;; )

스키강사는 왔는데, 보드 강사가 오질 않아서 저와 친구들이 나름 독학으로 열심히 타봤습니다만.....
역시나 힘드네요 ㅡ.ㅡ;;; 무지하게 넘어졌습니다. 그로 인해서 온몸이 쑤시네요;

무지하게 고생한 보드랍니다.
타는 시간보다는 넘어지고..... 걸어서 슬슬 올라가는 시간도 꽤나 걸리더군요.
첫날에는 리프트권을 안 끊었서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녁에 평창군과 강원도에서 사람들이 나오셨더군요.
뭐, 동호회 관계자 분들과 이런저런 이야기들을 하시고....
술과 먹을것을 좀 주시고 가셨더군요.
동계올림픽 유치 관련 관계자 분들이셨습니다.
술은 감로주와 하양주던데... 감로주는 안 흔들고 먹으니 괜찮더군요... 흔들면... ㄷㄷㄷㄷ
막걸리랑 비슷해요. 하양주는 뭐, 소주보다 도수는 높더군요.

야간스키를 타러 갔습니다.
초보자 코스로 가서 타는데, 역시나 리프트권도 없고.....
야간에는 리프트도 운행을 안 했더군요...... 열심히 걸어 올라가며 탔습니다.....
나름 되긴 되더군요 ㅡ.ㅡ;;;;

이제 둘째날~~~~ 첫날의 음주 야간 보드를 재미있게 타고......
여기저기 쑤신 몸을 이끌고 밖을 살짝 보니 눈이 오는겁니다.
눈이 상당히 많이 오더군요. ㄷㄷㄷㄷㄷㄷ


둘째날에는 평창군 관계자 분께서 신경을 써주셔서 보드 강사분께서 오셨습니다.
(첫날에 저희들끼리 열심히 하다가 많이 넘어지고 그런게 미안하셨는지 보내주셨더군요~~~ 우왕ㅋ굳ㅋ)


이날 강습은 중급자 리프트를 타면서 진행을 했는데... 첫날에 비해서 넘어지는게 상당히 아니 아주 많이 많이 줄었다죠.
2시간짜리 강습이었으나 오전내내 같이 가르쳐 주시더군요.
나중에 더 배우시고 싶으면 또 연락하면 싸게 해 주신다고 하시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악~~~~ 온몸이 쑤십니다.
허리며, 엉덩이, 손목.... 그리고 너무나도 피곤~~~~
아무튼 이 후유증에서 벗어날려면 일주일정도는 푸욱 쉬어야 할 듯 하네요 ㅡ.ㅡ;;;
2월에도 또 간다는데... 갈까 생각중이랍니다~~~

신고

Comment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