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집에 남아도는 하드디스크가 있길래 이걸 어디다가 달아 쓰고는 싶은데 정작 연결할 컴퓨터가 없어서 방치하는 하드디스크가 있었다죠.

집안에서 뒹굴거리는 하드디스크


전에 하나는 외장 하드디스크 케이스를 사서 해결을 하였지만, 거기에 하드디스크를 여러개를 꽂았다 빼기가 귀찮아서 별로 사용을 안 하고 있죠; 외장 하드디스크 케이스를 하나 더 사기도 그래서 그냥 케이블만 있는걸 샀습니다. 따로 케이스 조립을 할 필요도 없고, 케이블만 꼽기만 하면 되는거니.... 다만 단점은 작동을 시키면 하드디스크를 만질려면 열이 ㅎㅎ

웬만한 타입은 지원을 하고 있네요.
IDE나 SATA를 지원을 합니다.
이걸로도 부팅이 가능하다고는 한데, 확인을 안 해봐서 잘 모르겠네요;

저기 받스 안에는 USB 케이블, 전원 케이블(IDE, SATA), 하드디스크랑 연결할 수 있는 젠더가 들어있네요.
전원 케이블에는 따로 On/Off 스위치가 있어서 켜고 끌 수가 있어요.

이게 필요해서 사긴 샀는데, 정작 선 때문에 귀찮아서 많이 안 쓸 듯 하네요;
이래저래 선을 연결하기도 귀찮고, 사실 집에 뒹굴거리는 하드디스크가 용량이 80기가라 이것저것 채우다보면.....
그래도 백업용으로 사용은 할 만 하더군요 ㅎㅎ

Comment +2

 집에 남아도는 하드디스크가 하나 있어서 이 녀석을 가만히 냅두기는 아깝고 달 곳은 없어서 외장하드 케이스를 하나 사서 학교에다 두고서 노트북과 연결하며 사용할 생각으로 질러버렸습니다. 역시나 비싸지 않고 저렴한 녀석으로 했습니다. 가격은 대략 2만원 이하였던걸로 기억을.... 요즘들어 기억력이 가물가물;;;;
 아무튼 주문하고 빠르게 왔다죠. 오자마자 바로 열어서 장착을 할려고 뜯었죠.

 박스안에는 외장하드 케이스가 고이 포장이 되어 있더군요. 저걸 박스에서 꺼내는데... 아주 시원하더군요; 손이 얼려고 할 정도였으니까요. 하드디스크 쿨링은 그닥 생각을 할 필요는 없는듯 하네요;

 안에 내용물에는 여러개가 들어 있더군요. 드라이버도 들어있던데, 나사가 안 좋은건지 저기 들어 있는 드라이버가 안 좋은지 나사가 좀 파이더군요; 여러 것들이 들어있지만 항상 케이블과 나사를 제외하고는 별 쓸모가 없어서 다시 박스안으로 넣었죠

 안에 모습입니다. 3.5인치 IDE 하드디스크라죠.

 장착후 모습입니다. 하드디스크가 오래된거라 안 좋은건지는 몰라도 소음이 좀 있네요. 우우웅~~ 거리는게 신경 쓰여서 쓸모 없을때는 끄고 그러지만 그럭저럭 쓸만은 하더군요. 이런저런 것들 다 백업을 해 놓고 이제 학교로 보낼까도 생각 중입니다; 동영상 강의나 그런것들을 넣어두고 사용을 할려고 백업을 해 뒀었죠;

 

Comment +14